2019.5.17. 한겨레신문 인터뷰 [유명 정신과 의사, 그루밍 성폭력 고소에도 정상 진료 왜?]

Share on facebook
Share on google
Share on twitter
Share on linkedin

한겨레 신문 인터넷기사 2019. 5. 17. 자 유명정신과 의사, 그루밍 성폭력 고소에도 정상진료 왜?

기사에서 의사들의 각종 불법행위에 대한 대한의사협회의 미온적 반응에 대한 비판적 의견을 인터뷰하였습니다. 

http://www.hani.co.kr/arti/society/society_general/894328.html

정이원 변호사 의료소송

의료법률 문제로 고민이신가요?

법률사무소 이원은 의사출신 대표변호사가 의료와 법률 양쪽의 전문지식을 갖고 의뢰인의 문제를 빠르고 친절하게 상담합니다. 궁금한 점은 부담없이 문의하세요.